이벤트
공지사항 > 이벤트
아닌 경우에는 입장료를 지불하셔야 합니다. 」 보란은 지갑을 꺼 덧글 0 | 조회 76 | 2021-06-05 22:02:02
최동민  
아닌 경우에는 입장료를 지불하셔야 합니다. 」 보란은 지갑을 꺼 냈다.「입장료가 얼마요?J 노인은 자못 유쾌하다는 듯 킬킬거렸다.「당신 같은 미국인한테는 파운드니 실링이터 하는 계산이 아 주 힘들 거요.」 두 사나이는 이제 클럽으로 들어와서 문 가에서 서성거리고 있었다. 그들은 보란과 그 노인에게는 전혀 관심 없다는 듯한 태 도를 애써 꾸미고 있었다 노인은 수첩에 씌어진 것을 잠깐 들여다보고는 물었다.「선생님이 만나기로 한 분이 미스 프랭클린 아닌가요?J 「그렇습니다. 」 미국인을 경멸하던 노인의 태도가 갑자기 공손해졌다.「아, 그렇다면 실례했습너다. 선생님 . 선생님은 입장료를 지불 하지 않아도 됩니다. 방금 근무 교대를 해서 아직 당직표를 들여 다 못했습너다. 」 「들어가도 된다는 뜻인가요?J 「물론입터다. 선생님 . 바를 지나서 계단으로 올라가십시오. 클 럽 룸을 가로질러 계속가시면 됩니다 )호실입니다. 」 보란은 10파운드 지폐를 데스크 위에 놓고 말했다.「그걸 비밀로 해주시오.」 10파운드 지폐는 순식간에 노인의 손바닥 안으로 사라졌다.「문 가에 서 있는 저 사람들은 선생님과 동행이십니까?~ 「아니오. 아는 사람들이오?J 「저 사람들은 스코틀랜드 야드 경찰관입니다. 」「침대를 따뜻하게 해줘서 고맙소.」 「아, 아니에요.」 「여러 가지 일에 대해 감사를 드리고 싶소.」 보란의 태도에서 나타나는 심상치 않은 상황이 다시 그녀의 태도를 경직되게 한 것 같았다. 그녀는 팔을 뻗어서 그의 손을 쥐었다 「여기서 빠져 나가야 해요. 잘못하면 큰일나요.」 「앤, 나도 알아요. 그러나 당신이 여기에서 만나자고 한 거요 왜 만나자고 했소?J 「사실은 스톤 소령이 당신을 만나고 싶어했던 거예요. 벌써 오 셨어야 하는데 아직 안 오는군요. 걱정이에요.」 그녀의 얼굴엔 수심이 가득했다. 보란도 역시 걱정이 되었다.「왜 약속 장소를 여기로 정한 거요?사드 미술관에서 만나기 로 하지 않은 이유가 뭐요?J 「여러 가지 이유가 있어요.지금은 그런 얘기를 할 때가 아니 에요. 제발
「당신이 이 근처 어딘가에 있으리라고 생각했소. 그런데 대노 한테 무슨 짓을 한 거요. 보란? 꼭 지옥에 빠졌다가 살아나온 사 람 꼴이니 .」 「바로 보았소. 그런데 당신을 이곳에서 만나다니 !」 「모두 당신 때문이오.」 「그럴 것으로 생각했소. 이곳에서 지원군을 잔뜩 부르는 모양 이죠?~ 보란은 킬킬거리며 말했다.「그것뿐만이 아니라 다른 일도 있소.웃을 일이 아너오.심각 하게 생각해 봐야 할 일이오.」 보란의 얼굴에서 이제 웃음은 걷혀 있었다 「다른 일이라니 ?J 「그들은 평화 조약을 원하고 있소.」 「평 화라」 보란이 중떨거렸다.「진지하게 들어요. 단순한 음모는 아닌 것 같소. 진짜 평화 조 약이오. 스타치오가 담당하게 되었소.」 「조 스타치오? 뉴욕 변두리 지역을 맡고 있는 자 말이오?J 「그렇소 그가 당신과 평화 협상을 하려고 여기로 오고 있는 중이오. 그는 다른 보스들이 자기를 의심하고 있지나 않나 하고 걱정을 하는 모양이오 당신도 알잖소?이 녀석들은 서로를 완 전히 믿는 법이 없는 놈들이라는 것을.」 「당신 역할은 뭐요?J 「그들은 당신이 한때 내 부하였다는 사실을 잊지 않고 있소. 그래서 내가 당신과의 접촉을 담당할 수 있을 것으로 추측하고20f소령의 정체 101사내들에게 거의 알아들을 수 없는 목소리로 무엇인가 지시를 내리자 그들은 곧 흩어졌다. 그 중 몇 사람들은 차에 올랐다 그 러자 포치에 나왔던 그 사내가 무언가 또 다른 소리를 질렀다 보란이 듣기에 그는, 「대문! 대문을!」 하고 외치는 것 같았다.맨 앞에 주차해 있던 차에서 한 사내가 내리더니 대문으로 달 려가 그 거대한 철제 대문을 열어 젖히고 다시 차로 되돌아갔다.포치에 있던 사내가 다시 외쳤다 「문은 내가 닫을 테니까 빨리 나가라구!」 차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오자 보란은 헤드라이트에 자신의 모 습이 발각되지 않게 하기 위해 몸을 숨겼다 차들은 피커딜리를 향하는 듯했다. 마지막 차가 사라지자 포치에 서 있던 사나이는 대문을 향해 천천히 걸어 나왔다. 대문을 곧장 닫지 않고 그는 대문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